• November 27, 2022
타이타닉

타이타닉 영화보다도 더 실화같은 이야기

영화 타아타닉은 2000년대의 엄청난 인기를 얻었으며
특히 주인공이였던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와
케이트윈슬렛은 세계적인 스타가 되면서 엄청난
인지도를 올리기도 하였습니다.

특히 타이타닉은 1912년 빙산에 충돌이 되면서
침몰하게 되면서 지상 최대의 해상 사고로 기록을
하고 있는 이야기를 영화로 제작하였으며 그 당시에
엄청난 투자금으로 찍어서 더욱더 화제가
되기도 하였습니다.

타이타닉 사고는

타이타닉 사고는?

타이타닉 사고는 첫 향해에서 2200여명의
승선자 중에서도 무려 1500여명의 차디찬
바다 속으로 희생이 되었습니다.

이러한 해난 사고로 더욱더 눈길을 사로 잡았으며
특히 침몰 2년 뒤에 1914년 캐나다의 레지널드
페션든이 개발을 한 빙하탐지기는 그 결과물을
보이고 있습니다.

타이타닉 실화

타이타닉 실화

타이타닉호는 첫 향해를 할 때 에드워드 존
스미스 선장과 승무원, 승객을 합쳐서
약 2200명이 이상이 배를 탔을것으로
추정하였으며 프랑스의 쉘부르와 아일랜드의
퀸스타운을 거쳐서 미국의 뉴욕으로
향하다가 발생한 사건입니다.

4월 14일 23시 40분, 북대서향의 뉴펀들랜드로부터
남서쪽으로 640km 떨어진 바다에서 빙산과
충돌을 하면서 생긴 사건입니다.

하지만 지금도 원인과 과정에 대해서도 풀리지
않고 있는 내용들도 많습니다.
오랜시간동안 다들 이야기로만 듣고 있다가
1985년의 개발이 되면서 대중들이
이에 대한 사건 사고를 자세히 알게
된 계기가 됩니다.

타이타닉 침몰

타이타닉 침몰 사진은?

타이타닉의 침몰한 사진을 보면
영구 상무성의 발표에서도 1,513명의
희생자가 있었다고 하며 배에는 모두
16척의 구명 보트와 4처의 접는 보트만 있었기에
승객의 절반만 탈 수 있었고 10마일이
떨어진 곳에서 캘리포니안호가
운항하고 있었지만 무선 통신을
꺼놓고 있었기에 구조를 듣지 못했고
그러한 결과 결국에는 최악의 사상자를
나타나면서 역사적으로 사라지게
되었습니다.

타이타닉 줄거리

타이타닉 줄거리

영화 타이타닉은 실제로 있었던 사건은
각색하여 만들었습니다.

남자 주인공 잭은 도박으로 타이타닉의
3등급선의 표를 가지고 되었고 그안에
여주인공을 만나게 되었으며 둘은 첫 눈에
사랑에 빠지게 되었으며 허나 침몰 사건이
생기게 됩니다.

남자주인공은 여자를 구하기 위해서
기꺼이 자신을 희생하였으며 그녀는
살아남아서 훗날 타이타닉을 조사하던
사람들에게 생생한 증언을 남기기도 하였으며
마지막에 다시 그 당시로 회상이 되면서
끝나게 되죠.

타이타닉 비하인드

타이타닉 비하인드 스토리는?

영화 타이타닉은 모형을 전체를 완성하고
싶었지만 제작비로 우현만 만들어서
촬영하였으며 좌현에서 일어나는 일은
촬영한 후에 필름을 뒤집었다고 하며
배우들도 모두 좌우로 바꾸여서
연기를 했다고 합니다.

이렇게 지금도 화제가 되고 있는
영화 타이타닉은 그 당시에 많은 분들의
기억속에 여전히 존재하는 명작이
아닐까 싶습니다.